ADMIN 2022. 11. 29.
 花下醉 ⊙ 꽃 아래서 취하다.
글쓴이: 永漢   날짜: 2007.03.27. 22:40:54   조회: 1290   추천: 625   글쓴이IP: 211.235.130.25
낮술 ⊙ 花下醉    
     

- 사진을 위한 시,시를 위한 사진
- 언제 : 2007.3.27
- 날 씨: 맑음
- 양지마을

 
 
 
 

 꽃 아래서 취하다.

 

-김영한

 

해물안주엔 역시 소주가 최고여.

그런데 요즘 소주는 죄다 싱거워

꼭 소주에 물탄 것 같아서...

 

멍게도 옛날 것은 얼마나 맛있었는데

요즘 것은 옛날하고는 차이가 많이 나

멍게도 세월 따라 싱거워졌어...

 

나이 들어 정치 이야기 하는 것은

할일이 없기 때문에 하는 짓거리고

세월에 맞추어 살아보니 세상도 싱거워

 

한잔 주-욱 들이키고 나도 한잔 줘

별로 할 일도 없는데 날씨는 참 좋아

아-따 벚꽃이 허드러지게 폈구만

 


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     
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━
달리는 바람처럼, 흐르는 물처럼
어진 산처럼,방랑의 은빛 달처럼
 
風/流/山/行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 
글쓴이:  암호:  댓글:  
LIST  VOTE MODIFY DELETE WRITE  





전체글 목록 2022. 11. 29.  전체글: 317  방문수: 697
알림 하일라이트 사진  永漢 2005.02.15.18050*
297 백양산   永漢 2010.07.25.853463
296 오륙도   永漢 2010.07.18.855432
295 사상   永漢 2010.07.11.845439
294 청도 남산   永漢 2010.06.12.918446
293 하동 금오산   永漢 2010.06.12.996501
RELOAD WRITE
[1] [2] [3] [4] 5 [6] [7] [8] [9] [10]  ▶ 64